난 열 달 동안 대면 모임이 제한되고 온라인으로 대체되면서 사회의 다른 영역에서와 마찬가지로 교회 성도들도 팬데믹에 지쳐가고 있습니다. 그리고 모두 코로나19 백신 보급과 함께 우리 사회와 교회가 정상으로 돌아올 수 있기를 희망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일상으로 돌아가려면 시간이 걸릴 것입니다.

안타깝게도, 저소득 국가에 사는 많은 그리스도인 형제자매들은 빨라도 2022년까지는 백신을 맞지 못할 것입니다. 저는 25년 넘게 그런 가난한 나라들에서 전염병 확산을 막는 일을 했습니다. 전문가들은 지난 12월 코로나19 백신 출시가 시작된 미국 같은 나라에서도 가을은 되어야 백신 접종률이 70-90%에 도달하고 집단 면역이 달성될 것으로 예측합니다. 그 이후에야 비로소 사회가 일상적인 활동을 재개할 수 있습니다. 앞으로 몇 달간은 백신을 맞은 사람들과 맞지 않은 사람들이 우리 지역 사회에 공존하는 전환기가 될 것입니다. 따라서 일상적인 생활로 돌아가기에는 아직은 안전하지 않습니다.

이러한 과도기에 교회 지도자들은 교회의 대면 모임과 관련하여 어떻게 결정해야 할까요? 백신 접종은 지역 사회마다 다른 속도로 진행될 것이고, 교회 성도의 백신 접종 여부는 같은 지역의 교회에서도 서로 다를 것이기 때문에 모임에 대한 하나의 접근법은 없습니다.

저는 고향 시애틀에 있는 4개 교회가 이 전환기에 대처할 계획을 세우는 일에 자문했습니다. 그 자리에서 저는 교회 지도자들이 당면한 복잡한 문제들과 씨름하는 모습을 보았습니다. 아프리카계 미국인 성도가 대부분인 교회의 담임목사인 제임스 브로튼은 이렇게 말했습니다. “아직은 유동적인 것이 너무 많은 복잡한 상황입니다. 우리가 무엇을 해야 할지 판단하기 위해 과학적 지식과 경건의 지혜가 모두 절실히 필요합니다.” 제가 이야기를 나눈 모든 사람은 교회 내에서 논의가 필요하다고 말했으며, 교회가 다시 모이길 권면하기 전에 계획을 세우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습니다.

이 과도기를 준비하기 위해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교회 모임에 관한 결정에 어떻게 영향을 미치는지 설명하고, 백신 접종 범위가 증가함에 따라 교회가 다시 모일 계획을 세우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는 다섯 가지를 제안하고자 합니다.

팬데믹 시기의 교회 모임에 관하여 제가 CT에 기고한 이전 기사와 마찬가지로, 저는 두 가지 이정표, 성경적 진리와 과학적 지식을 사용하여 교회를 향한 하나님의 부르심을 분별하고자 했습니다. 둘 다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주시는 것입니다.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교회 모임에 미치는 영향

교회 지도자들은 팬데믹 기간 동안 교회 모임을 결정할 때 세 가지 요소를 균형 있게 조정해야 합니다. 교회 모임의 필요와 요구, 지역 사회의 코로나19 감염률, 교회 성도의 코로나19 감염 및 합병증의 위험입니다. 저는 이 세 가지 요소가 세 단계의 백신 접종 기간에 어떻게 영향을 미치는지 설명하기 위해 세 개의 그림을 만들었습니다.

부분적 백신 접종 기간은 코로나19에 대한 집단 면역이 생기고 감염률이 낮은 수준으로 떨어질 때까지 지속됩니다. 이 작업에 걸리는 시간은 새로운 코로나19 변종의 전염성뿐 아니라 코로나19 백신의 가용성, 효과 및 흡수율에 영향을 받습니다. 미디어는 앞으로 몇 달간 이러한 문제에 대해 보도할 것이며, 새로운 정보가 제공되면 교회는 계획을 조정해야 할 수도 있습니다. 그러나 여기에 두 가지 중요한 문제가 있습니다.

첫째, 과학자들은 코로나19에 감염되지 않은 것으로 판단되는 백신 접종을 받은 개인이 바이러스를 다른 사람에게 전파할 가능성에 대해 여전히 확신하지 못합니다. 최근 승인된 백신은 바이러스의 심각한 합병증을 포함하여 코로나19 질병의 위험을 90% 이상 줄일 수 있습니다. 그러나 바이러스가 백신 접종을 통해 퍼질 수 있다면, 우리는 백신 접종을 받지 않은 개인을 보호하는 것과 같은 방식으로 코로나19로부터 백신 접종을 받은 개인을 보호하기 위해 마스크 착용과 거리두기 및 기타 수단을 계속 써야 합니다. 그러나 이것의 목적은 코로나19 합병증을 막는 것이 아니라 바이러스의 확산을 제한하는 것입니다.

둘째, 전 세계 여러 지역에서 빠르게 확산되고 있는 코로나19 변종은 10-70%까지 더 전염성이 강한 것으로 보입니다. 이러한 변종은 전염병을 악화시키고 연장할 수 있는 중요한 사안입니다. 그러나 다행히도 대부분의 전문가는 현재의 코로나19 백신이 이러한 변종에 대해서도 효과적일 것으로 판단합니다.

이러한 코로나19 변종의 확산은 집단 면역이 생기는 시간을 지연시킬 수 있어서, 교회는 언제 어떻게 모일지에 대한 계획을 세우고 있어야 합니다. 바이러스 변종이 예상대로 우리 지역 사회에 퍼지면 교회에서 코로나19의 확산을 최소화하기 위해 아래의 제안을 더욱 더 따르기를 촉구합니다. 코로나19와 모든 변종은 비강 분비물과 호흡기 비말을 통해 퍼지기 때문에 감염을 억제하는 방법은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따라서 이하 제안은 이러한 변형의 확산과도 관련이 있습니다.

부분 백신 접종 기간 동안의 모임에 대한 5가지 제안

1. 코로나19 감염 수준을 회중 모임의 기본 지침으로 사용합니다.

이 기간에 대면 모임이 재개되면 백신 접종을 받은 참석자와 백신 접종을 하지 않은 참석자들이 서로 섞일 것입니다. 집단 면역이 이루어지지 않았기 때문에 우리 지역 사회의 코로나19 감염률은 계속 높아질 것입니다. 교회 활동이 바이러스 확산을 촉진한다는 점을 생각할 때, 백신 접종을 받지 않은 성도들 간에 뿐만 아니라 심지어 백신 접종을 받은 성도들과 백신 접종을 받지 않은 성도들 사이에는 여전히 전파 위험이 큽니다. 전문가들이 백신 접종을 받은 개인이 여전히 바이러스를 퍼뜨릴 수 있다고 판단하면, 많은 사람이 백신을 접종한 후에도 지역 사회의 코로나19 감염 수준이 높은 한 확산 위험이 크게 유지될 수 있습니다 (위 그림 참조). 감염률이 더 낮은 수준으로 떨어질 때만 성도들 간의 전파 위험도 감소하고 대면 모임이 안전하게 재개될 수 있을 것입니다 (아래 그림 참조).

따라서 이 부분 백신 접종 기간은 백신 접종을 받지 않은 신자들의 코로나19 합병증 위험이 감소하지 않았기 때문에 특히 조심해야 할 시기이지만, 사람들의 모이려는 요구는 증가할 것입니다. 이것은 의심의 여지 없이 교회의 모임 결정에 영향을 미칠 것입니다. 따라서 백신 접종을 받은 교회와 백신 접종을 받지 않은 성도가 함께 모이는 것이 안전한지 판단하는 결정은 백신을 접종한 성도의 비율이 아니라 지역 사회의 코로나19 감염 수준에 근거해야 합니다.

2. 백신 접종을 받은 성도들을 따로 모으는 것을 고려하십시오.

교회는 백신 접종을 받은 성도와 백신 접종을 받지 않은 성도가 모두 안전하게 섞일 수 있을 때만 모이도록 선택할 수 있지만, 백신 접종을 받은 성도만 교회에 모이게 할 선택권도 있습니다. 백신 접종을 받은 성도들은 심각한 코로나19 합병증으로부터 보호받기 때문에 지역 사회의 감염률이 높은 경우에도 실내에서 모이는 것이 훨씬 안전합니다. 먼저 백신 접종을 받게 될 노인들과 육체적으로 더 취약한 교회 성도들은 모든 사람이 안전하게 모이기 전에 먼저 모일 기회를 환영할 것입니다. 가장 쉬운 첫 번째 단계는 백신 접종을 받은 개인이 모이는 소모임을 개시하는 것입니다.

그러나 교회 지도자들은 성도를 이러한 분류로 나누는 것에 대해 고민을 할 수 있습니다. 지역 사회를 다양하게 섬기고 있는 한 시애틀 근교 교회의 목사인 로리 브레너는 이렇게 말했습니다. “우리 교회는 성도 수가 중간 규모의 교회인데 긴장감이 돌고 있습니다. 우리는 성도들을 분리하고 싶지 않지만, 사람들은 가능한 한 빨리 만나고 싶어 하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제가 대화를 나눈 교회 지도자들은 일반적으로 백신 접종을 받은 사람들만을 위한 모임을 마련하는 것이 가능하다고 생각했습니다. 브로튼은 이렇게 말했습니다. “코로나19에 감염될 위험이 낮은 사람들을 모으는 모임이 이미 자발적으로 생기고 있습니다. 성도들 스스로 모임을 관리하고 있습니다. 백신 접종을 한 성도들도 마찬가지입니다.” 브레너는 이렇게 덧붙였습니다. “백신 접종이 기존 그룹을 분열시키지 않도록 노력해야 합니다.”

Article continues below

일반적으로 백신 접종을 받은 성도와 백신 접종을 받지 않은 성도 모두를 위한 병렬 구조의 제안이 지도자들의 공감을 얻는 것 같습니다. 제가 참석 한 다세대 교회의 담임 목사인 조지 힌만은 이렇게 말했습니다. “백신 접종 여부와 관계없이 예배할 수 있는 또 다른 선택권을 제공한다면 백신 접종을 받은 사람들만을 위한 예배를 드리겠다는 생각을 받아들일 수 있습니다. 모든 사람에게 접근 가능한 경험을 제공해야 합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교회 문을 통과하기 위해 백신 접종 증명을 요구하는 것을 성도들이 꺼릴 수 있어서 백신 접종을 받은 성도들에게만 모임을 제안하는 것은 어려울 수 있습니다. 그러나 이 발상이 전혀 새로운 것이 아닙니다. 사람들의 건강 상태에 따라 활동이 제한되는 상황은 앞으로 몇 달 안에 사회에서 일반화될 수 있습니다.

3. 특정 형태의 대면 모임을 재개하려면 단계별 접근 방식을 취하십시오.

교회 활동에 따라 코로나19 전파 위험이 다르므로 단계적 계획이 필요합니다. 공기 중 코로나19 전파 위험이 큰 활동은 감염률이 낮을 때만 개시해야 하며, 위험이 적은 활동은 감염률이 높은 활동을 시작할 수 있습니다. 어떤 활동은 다른 활동에 비해 코로나19를 전파 할 확률이 낮을 것입니다.

아래 표는 코로나19 감염 수준이 특정 기준치로 떨어지면 시작할 수 있는 대면 활동에 대한 지침을 제공합니다. 이전 CT 기사에서 작성한 교회 재개를 위한 단계별 계획을 기반으로 하며 단계에 대한 감염 기준치를 제공합니다. 미국에 거주하는 사람들의 어려움은 감염 수준을 보여주는 국가 표준이 없다는 것입니다. 하지만 보건 부서에서는 유사한 감염 기준치를 제시했습니다. 이를 표의 단계에 맞게 조정했습니다.

한 가지 불분명한 측면은 코로나19 발병률이 주민 10만 명당 일일 사례 수 대신 주민 10만 명당 7일 또는 14일 동안의 총사례 수로 표시되는 경우가 있다는 것입니다. 표에서 일일 수치를 기준치로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따라서 해당 지역 보건부의 숫자를 표에 적용하도록 변경하거나 이 정보가 포함된 국제적 기준치를 사용해야 할 수도 있습니다. 코로나19 검사가 충분하지 않으면 실제 감염률이 과소평가 될 수 있음을 항상 명심하십시오. 따라서 코로나 검사가 불충분하게 이루어진 지역 사회에서는 활동을 시작하는 데 더 보수적이어야 합니다.

더 많은 정보를 사용할 수 있거나 더 명확한 지침이 나오면 표의 기준치를 조정해야 할 수도 있습니다. 교회는 활동을 시작하기 위해 더 높거나 낮은 기준치를 선택할 수 있습니다. 변이 바이러스가 빠르게 확산하는 상황에서는 더 적은 수의 개인으로 각 기준치에서 활동을 시작하는 것이 훨씬 더 중요합니다. 많은 지역에서 지난 몇 달 동안 감염률이 급증했음을 감안할 때, 감염률이 백신 접종을 받지 않은 성도를 위한 실내 모임을 허용할 수준으로 감소하기까지는 시간이 걸릴 것입니다.

4. 성도들이 코로나19에 노출될 위험을 줄이도록 격려하십시오.

코로나19 백신이 출시됨에 따라 많은 교회 신자들이 백신 접종 우선순위가 낮은 집단에 속하며 일부 사람들은 선택적 또는 건강상의 이유로 백신 접종을 받지 못할 수도 있습니다. 이유에 상관없이 백신 접종을 받지 않은 성도들이 교회에서 다른 사람들과 안전하게 모일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질병 통제 전문가들은 사람들이 감염원에 노출될 위험을 줄이는 데 있어 행동 변화의 중요성을 오랫동안 인식해 왔습니다. 교회 참석자들이 모이기 전에 코로나19에 노출될 위험을 줄이기 위해 행동을 바꾸도록 요청할 수 있습니다.

바이러스에 노출될 위험은 단순히 다른 사람들이 숨 쉬는 공기를 공유하는 것입니다. 교회 성도들은 다른 사람과의 긴밀한 접촉을 줄이고 (최소 15분 동안 다른 사람과 2미터 이내에 있는 것으로 정의됨) 다른 사람과 만날 때 마스크, 거리두기 및 환기가 잘되는 공간 사용을 늘림으로써 이러한 위험을 낮출 수 있습니다.

교회에서 다른 사람들과 함께 모일 때, 이 바이러스로부터 그들을 보호하는 것이 형제자매를 사랑하는 방법입니다. 힌만은 말했습니다. “다른 사람들을 위해 함께 위험을 낮추기를 요청하는 것은 공정합니다. 모임 전에 백신 접종을 요청하는 것도 공정하다고 생각합니다. 그러나 사람을 배제하지 않는 것이 중요합니다. 우리는 모두에게 선택권을 제공해야 합니다.”

“우리는 교회가 성도들에게 요구하는 것 뿐만 아니라 개인적인 책임의 중요성을 강조합니다.”중국계 미국인 교회의 장로 엘튼 리가 말하며 다른 사람을 위해 책임감 있게 행동하는 성도들에게 감사를 전한다고도 했습니다. “교회는 지침을 제공할 수 있지만 지침을 실행하는 것은 개인의 의지에 달려 있습니다.”

교회 성도들이 책임감 있게 행동하는 것을 촉구하기 위해 감염 위험 수준을 알고 있다면 도움이 될 것입니다. 개인이 모임을 통해 코로나19에 걸릴 위험을 추정할 수 있도록 몇 가지 앱이 개발되었습니다. 최근에 다른 사람들과 함께 저도 개발자로 참여한 앱 COVIDRisk.Link를 사용하면 성도들은 정기적으로 바이러스 노출 위험을 모니터링하고, 필요한 경우 모임 전에 위험을 줄일 수 있습니다. 코로나19에 감염된 개인의 전염성을 배가시키는 새로운 바이러스 변종의 확산이 이루어지는 상황에서 이는 더욱 중요합니다. 또한, 이러한 측정앱을 사용하면 성도들이 노출 위험이 있는 사람들과도 보다 편안한 마음으로 안전하게 모임을 할 수 있도록 사회 안전망을 형성할 수 있습니다.

위 표의 모든 감염 기준치에 해당하는 성도에게 바이러스 노출 위험을 줄이도록 요청하면 모임이 더 안전하게 이루어질 수 있을 것이므로 노출 위험이 적은 사람들이 위험이 큰 사람들보다 더 빨리 활동에 참여하도록 권장합니다.

5. 성도들이 백신 접종을 받도록 격려하십시오.

만약 우리 지역 사회의 상당수가 백신 접종을 거부하면 전염병이 우리 사회에 미치는 해로운 영향이 연장될 것입니다. 안타깝게도 교회에서 약간 더 높은 비율을 차지하며 전체 미국인의 거의 40%이 백신 접종을 꺼리고 있다고 합니다. 브로튼은 말했습니다. “사람들은 과거 터스키기 실험과 같은 경험의 영향으로 인해 두려움을 갖고 있습니다. 백신을 신뢰할 수 있는지 모르겠다고 말합니다.”

그러나 우리는 코로나19 백신이 바이러스의 해로운 영향으로부터 사람들을 보호하고 더 빨리 교회 정상화가 이루어질 수 있다는 것을 알고 있어서 교회는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장려해야 합니다. 백신 접종을 받은 그리스도인은 감염될 경우 심각한 합병증으로부터 보호받을 뿐만 아니라 도움이 필요한 다른 사람들에게 더 빨리 도움을 주고 전염병을 종식시키는 데 기여할 수 있습니다.

이 전염병이 극도로 정치화되어 일부 교회 지도자들이 백신 접종을 주저하는 것은 안타깝지만, 이에 휩쓸리지 않고 위대한 계명을 우리 행위의 주된 동기로 여길 것을 권면합니다. 전문가들은 백신 접종이 코로나19의 확산을 완전히 막을 수 있다고 확신하지 못하지만, 백신이 적어도 코로나19 전파를 줄일 가능성이 매우 큽니다. 그러므로 우리는 특히 교회의 성도들에게 백신 접종을 하도록 격려함으로써 서로 사랑하길 바랍니다.

Article continues below

그러나 백신의 이점에 대해 교회 성도들과 소통하려면 상당한 노력과 인내가 필요할 수 있습니다. 브로튼은 이렇게 강조했습니다. “성도들과 계속해서 대화해야 합니다. 정보의 출처가 매우 중요합니다. 신앙이 있는 전문가가 하는 말을 성도들은 훨씬 더 신뢰할 것입니다”

말보다 더 중요한 것은 행동입니다. 교회 지도자들이 먼저 백신 접종을 함으로써 성도들에게 모범을 보일 수 있습니다. 정부와 전문가 및 코로나19 백신에 대한 많은 불신이 팽배해 있습니다. 여러 공동체에서 신뢰받는 성도들이 교회 안에 있어서 교회 지도자들은 교회의 성도들이 백신 접종을 받도록 장려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할 수 있습니다.

지역 사회에서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시작되면서 우리는 정상화를 향한 긴 여정을 시작했습니다. 동시에 미국은 최근 역사상 가장 격동적이고 분열된 시기를 경험하고 있습니다. 힌만은 말했습니다. “교회로서 우리는 이 전염병과 백신 접종 문제로 인해 우리를 분열시키는 것을 허용해서는 안 됩니다.” 우리 교회가 연합하여 전진하기 위해, 이 다섯 가지 과학적 제안이 교회가 다시 모여서 우리 사회와 세계를 섬기는 과정에서 신앙과 과학을 모두 포용하는 빛의 등대가 되어 도움이 되기를 기도합니다.

Daniel Chin은 세계 공중 보건 분야 25년 경력을 가진 폐 전문, 중증의학 및 역학 전문 의사이다. 2003년 중국 사스 전염병을 막기 위한 WHO의 지원에 많은 기여를 했다.

번역 CT코리아 박주현/Translated by Juhyun Park of CT Korea

[ This article is also available in English español Português 简体中文 Indonesian 繁體中文 русский, and català. See all of our Korean (한국어) coverag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