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ump directly to the Content

News&Reporting

조이스 린, 코로나 바이러스 보급품을 운송하던 선교사 파일럿 사망

인도네시아에서 비행을 시작한 지 불과 몇 달 만에 한 미국인 파일럿이 추락했다.
|
EnglishespañolPortuguêsFrançais简体中文Indonesian繁體中文
조이스 린, 코로나 바이러스 보급품을 운송하던 선교사 파일럿 사망
Image: Courtesy of Missionary Aviation Fellowship
MAF pilot Joyce Lin

지난 화요일, 외딴 마을에 코로나19 보급품을 운송하던 40세의 미국 선교사 조종사가 비행기 사고로 사망했다.

MAF (Mission Aviation Fellowship)의 조종사 조이스 린(Joyce Lin)은 코로나 바이러스 테스트 기구와 학용품을 멀리 떨어진 섬 중 가장 동쪽에 있는 파푸아의 한 마을로 운송하고 있었다. MAF 대변인 브래드 호글랜드는 조이스 린이 6시 27분경에 센타니 (Sentani)시에서 이륙한 2분 후에 조난 신호를 보냈다고 말했다. 지역 경찰에 따르면, 수색 구조팀이 센타니 호수 인근에서 추락한 코디악100 (Kodiak 100) 비행기를 발견했으며, 이 호수 수심 약 40피트 지점에서 그녀의 사체를 수습했다.

린은 숙련된 조종사이자 인정받는 비행사였다. 그녀는 지난 3월에 MAF에서 첫 단독 비행을 마쳤다. MAF가 지원하는 150개 마을 중 20개 마을로의 비행 승인을 받은 린은 코로나 바이러스의 위험에 노출되어 있는 이 지역 선교사들과 구호 활동가들을 위해 비누를 조달하고, 의약품과 코로나 바이러스 테스트 기구, 개인 보호장비를 운반하는 일에 앞장섰다.

MAF 회장 데이비드 홀스텐은 Christianity Today “조이스는 자신이 좋아하는 일을 하고 있었으며, 하나님께서 자신의 삶에 맡기신 소명에 충실했기 때문에, 그녀의 빈자리로 인해 큰 상실감이 느끼지만, 그래도 위로를 받습니다. 그녀는 다른 사람들에게 영향력을 끼치며 주님을 섬기는 삶을 살았습니다." 라고 말했다.

홀스텐 회장은 지난 23년간 MAF에는 치명적인 사고가 없었다고 말했다. 민간 항공 당국들이 이번 사고의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호글랜드 대변인에 따르면, 코로나 바이러스 비행 제한으로 인해 조이스 린의 비행기에 탑승한 다른 사람은 없었다. 인도네시아는 현재 여행을 제한하고 있지만, MAF는 화물과 의료응급상황에 처한 사람들을 운송할 수 있는 허가를 받았다.

린은 매사추세츠 공과대학 (MIT)과 고든콘웰 신학교를 졸업하고 10년간 선교사이자 조종사로 ...

Subscriber access only You have reached the end of this Article Preview
To continue reading, subscribe now. Subscribers have full digital access.
Already a CT subscriber? for full digital access.
July/August
Support Our Work

Subscribe to CT for less than $4.25/month

Read These Next

close
hide this
Access The Archives

Member-Only Access

Subscribe to Christianity Today to continue reading this article from CT's digital archives.

Subscribe

Already a subscriber? to continue reading.